top of page

터널 드라마 정보

<터널> 드라마 소개

"터널"은 시간을 넘나드는 유니크한 설정을 가진 한국 드라마로, 1986년의 형사가 현대로 시간 여행을 하며 과거의 미제 사건을 해결하려는 과정을 그립니다. 이 드라마는 과거와 현재를 오가며 펼쳐지는 긴박한 수사와 인간 드라마를 선보입니다.


주요 드라마 줄거리 : 시간을 넘나드는 형사의 추적

1986년, 형사 박광호는 연쇄살인 사건을 추적 중 터널 내에서 의식을 잃고 마는데 깨어나 보니 그는 2017년의 세상에 놓여 있습니다. 이제 그는 시간을 초월한 수사를 통해 30년 전 범인을 찾고 자신의 시대로 돌아가기 위한 사투를 벌입니다. 그 과정에서 현대의 형사 김선재와 심리학자 신재이와 팀을 이루며 미제 사건의 실마리를 하나씩 풀어 갑니다.


주요 인물

  • 박광호 (배우 최진혁): 1986년의 형사로 강력한 직감과 용기를 바탕으로 사건을 추적합니다.

  • 김선재 (배우 윤현민): 현대의 형사로 냉철한 분석력과 과학적 수사 방법을 선호합니다.

  • 신재이 (배우 이유영): 심리학자로 범죄자의 심리를 통해 사건의 해결에 도움을 줍니다.


드라마의 매력

"터널"은 단순한 범죄 수사 드라마를 넘어 인간의 욕망과 실수가 어떻게 수십 년 간 사람들의 삶에 영향을 미치는지를 보여줍니다. 또한, 시간을 초월한 사랑과 우정, 정의에 대한 갈망을 통해 인간적인 감성을 자극하며 시청자에게 깊은 울림을 제공합니다.


과거와 현재, 몰입도 높은 드라마

이 드라마는 과거와 현재를 잇는 독창적인 시나리오와 강렬한 캐릭터들로 극의 몰입도를 높입니다. 특히, 시간을 넘나드는 설정은 복잡한 수사의 미로 속에서도 흥미롭게 전개됩니다. 드라마 "터널"은 범죄 수사물을 좋아하는 시청자 뿐만 아니라 극적인 인간 드라마에 관심 있는 모든 이들에게 강력하게 추천할 만한 작품입니다.


터널

조회수 8회

Comments


bottom of page